Lights above the Arby's
Lights above the Arby's
구독자 754

0개의 댓글

SNS 계정으로 간편하게 로그인하고 댓글을 남겨주세요.

추천 포스트

2월 통판 안내

토르로키 로키토르 에릭찰스 에찰 00q

2월 통판 진행중입니다. 신청은 이쪽으로 -> 3월 3일(일요일)까지 입금 및 신청받은 후 5~6일 중 일괄 발송 예정입니다. 토르로키온 돌발본인 children of god 은 배송비와 포장 문제로 단독으로 판매하지 않습니다. 죄송합니다.ㅠㅠ; * 돌발본! <Children of God> * 토르로키 온 한정으로 현장 판매한 돌발본입니다....

[토르로키] controller

사냥에 성공한 순간, 그 느낌을 어떻게 설명하면 좋을까. 몸이 바르르 떨리는 육신을 직접 만졌을 때의 그 짜릿함. 아드레날린이 폭발하며 온몸의 피가 거친 숨을 내뿜으며 혈관 속을 빠르게 헤엄치고, 금방이라도 팽창하여 터져버릴 것 같아... 고개가 절로 뒤로 넘어갈 것 같은 황홀경. 목 뒤로 솟은 소름을 손으로 쓸어 쑤셔 넣어야 했다. 아아- 그것과 비슷하지...

[토르로키]죽음은 비극의 구원

위험한 연성자료 첼린지

뜨거운 바이올린 선율이 온몸을 울린다. 깊게 파고들어 생살을 갈라내듯 깊은 상처를 만들어낸다. 그리고 흐른다. 온몸을 타고 흘러 뇌리 속에 깊게 파묻힌 채로 헤어 나오지 못 하게 한다. 그렇게 깊숙이 머무는 거다. 오랫동안. 그리고 다시 손에 잡히는 바이올린. 그와 함께 있는 힘껏 내던져진 두 팔. 다시 타고 흐르는 새빨갛고 아름다운 피. 시야는 순식간에 ...

진행 중인 대화가 없습니다.
새로운 알림이 없습니다.